곽정은 “방송인 ‘노마스크 특권’ 아니라 쓸 권리가 없다. 착용 의무 시급히 도입돼야” 일침



연애 칼럼니스트 겸 방송인 곽정은(사진)이 “방송 녹화현장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도록 가이드라인을 조정해달라”고 호소했다. 곽정은은 지난 18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이 같은 글을 남겼는데,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4차 대유행을 맞아 최근 방송가에서도 …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 링크 타고 보러가보자


추천 기사 글